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파주 마장호수에 220m 흔들다리 조성…명소 기대

송고시간2017-09-13 07:00

마장호수 휴 프로젝트…체류형 체험 공간 '탈바꿈'


마장호수 휴 프로젝트…체류형 체험 공간 '탈바꿈'

(파주=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도 파주시 광탄면 마장호수 일원이 체류형 수변 테마 체험 공간으로 변모하고 있다.

파주시는 "올해 4월부터 마장호수 일원에 총 79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관광과 휴양을 접목한 수변 테마 체험 공간을 조성하는 '마장호수 休 프로젝트'사업을 진행 중"이라며 "다음 달 호수를 가로지르는 길이 220m의 흔들다리가 조성된다"고 13일 밝혔다.

파주 마장호수 [연합뉴스 자료사진]
파주 마장호수 [연합뉴스 자료사진]

마장호수 휴 프로젝트는 관찰, 체험, 여가의 3가지 테마로 구성된다.

호수의 수려한 자연경관을 활용해 9만8천㎡에 탐조대, 조망 데크, 자연생태 학습장, 숲 체험원, 수변 체험, 여가 산림·수상 레포츠 시설 등 테마 공간이 조성된다.

다음 달 말께 흔들다리와 주차장, 카누와 카약 계류장 조성이 끝나고 올해 말까지 높이 15m의 전망대(220㎡)와 2층 규모의 관리사무소(420㎡), 캠핑장이 준공된다.

시는 지난해 이 사업을 위해 주차장 부지와 수변 데크 용지 매입 등을 마치고 호수 둘레길 총 4.1Km 중 1.9Km를 조성했다.

나머지 구간은 최근 마무리됐으며 현재 공정률은 80%다.

파주 마장호수에 220m짜리 흔들다리 [파주시 제공=연합뉴스]
파주 마장호수에 220m짜리 흔들다리 [파주시 제공=연합뉴스]

마장호수는 철새가 찾는 낙조가 아름다운 청정호수로, 매년 국내·외 관광객 수가 점점 늘어나는 추세지만 머물고 즐길만한 체류시설이 부족한 실정이었다.

시 관계자는 "올해 말 사업이 끝나면 마장호수를 찾는 관광객이 늘어 그동안 침체했던 광탄 지역 경제가 활성화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n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