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코스피, 기관·개인 '사자'에 이틀째 상승…2,365.47(종합)

코스닥 660선 '턱걸이'…삼성전자, 6거래일 만에 하락
코스피 소폭 상승
코스피 소폭 상승(서울=연합뉴스) 정하종 기자 = 코스피가 6.39포인트 상승하며 2,365.47로 장을 마감한 12일 오후 서울 중구 을지로 KEB하나은행 본점 딜링룸에서 한 딜러가 전광판 앞을 지나고 있다. chc@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코스피가 12일 기관의 매수에 힘입어 이틀 연속 상승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6.39포인트(0.27%) 오른 2,365.47로 장을 마쳤다.

코스피 종가가 2,360선을 회복한 것은 지난달 31일(2,363.19) 이후 8거래일만이다.

지수는 간밤 미국 증시 3대 주요 지수가 모두 1% 이상 상승한 영향으로 전장보다 12.94포인트(0.55%) 오른 2,372.02로 출발했다.

그러나 장중 외국인과 기관이 동반 매도에 나서면서 상승폭이 축소됐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은 1천859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동반 매도에 나섰던 기관은 오후 들어 순매수로 전환해 1천370억원의 매수 우위를 나타내며 지수를 끌어올렸다. 개인도 48억원어치를 사들여 힘을 보탰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외국인의 매도세는 최근 코스피 반등을 주도한 전기전자, 금융, 화학, 운수장비 등 시가총액 상위 업종에 집중됐다"고 진단했다.

이 연구원은 "유엔 안보리의 북한 제재안에 대한 북한 반응, 코앞으로 다가온 '네 마녀의 날', 9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 등 추세 반전을 모색하기에는 부담스러운 이슈가 남아있다"고 분석했다.

다만 "글로벌 경기회복세는 유효하고 한국의 정책 동력이 이제 막 시작된 만큼 투자심리 위축으로 인한 단기 매물 소화과정은 비중확대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조언했다.

업종별로는 의약품(2.67%), 기계(2.01%), 철강금속(1.07%), 의료정밀(0.72%), 비금속광물(0.53%), 전기가스업(0.45%), 금융업(0.45%) 등이 강세를 보였다.

통신업(-0.23%), 전기전자(-0.12%), 유통업(-0.12%), 종이목재(-0.05%) 등은 소폭의 약세를 나타냈다.

코스피 소폭 상승
코스피 소폭 상승(서울=연합뉴스) 정하종 기자 = 코스피가 6.39포인트 상승하며 2,365.47로 장을 마감한 12일 오후 서울 중구 을지로 KEB하나은행 본점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에 한창이다. chc@yna.co.kr

시가총액 상위주는 NAVER[035420](2.36%), SK하이닉스[000660](1.22%)를 비롯해 POSCO[005490](0.74%), 신한지주[055550](0.51%), 삼성생명[032830](0.43%), 현대차[005380](0.37%) 등 대부분 올랐다.

다만 시가총액 1위인 삼성전자[005930]는 0.48% 하락한 247만8천원으로 장을 마쳐 6거래일 만에 하락했다.

전날 5%대 상승했던 LG화학[051910]도 0.51% 내리며 마감했다.

LIG넥스원은 최근 3개월 입찰 제한 행정처분을 받은 데 이어 소부대 무전기사업 중단 소식까지 전해지면서 투자심리가 악화된 영향으로 3.79% 내렸다.

프로그램 매매는 차익거래와 비차익거래 모두 매도 우위를 보여 총 645억원의 순매도가 이뤄졌다.

코스피에서는 일진다이아가 상한가를 기록했고 456개 종목이 상승, 335개 종목이 하락했다. 80개 종목이 보합이었고 하한가 종목은 없었다.

이날 코스피 전체 거래량은 3억2천835만주, 거래대금은 4조8천586억원이었다.

코스닥지수는 3.52포인트(0.54%) 오른 660.05로 장을 마쳐 660선을 재탈환했다.

지수는 3.50포인트(0.53%) 오른 660.03으로 출발해 장중 650선 후반에서 움직였다.

코스닥시장에서 외국인은 763억원어치를 사들여 이틀째 순매수를 이어갔다.

이경민 연구원은 "문재인 정부가 이전까지 일자리, 소득개선, 부동산 규제, 통신비 인하 등 기업에 부담되는 정책을 발표했다면 최근에는 4차산업혁명 등 신성장산업 관련 규제 개혁안을 내놓으면서 코스닥 중소형주에 정책 수혜 기대감이 살아나고 있다"고 분석했다.

코넥스 시장에서는 모두 104개 종목이 거래됐고 거래대금은 8억원 수준이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달러당 3.4원 내린 1,128.5원에 장을 마쳤다.

chom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2 16: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