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 잠수함관광 인도 어린이 손가락 절단사고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귀포=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제주에서 잠수함 관광을 하려던 7살 인도 관광객이 잠수함 출입문(해치)에 끼어 손가락이 절단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12일 서귀포해경에 따르면 지난 3일 오후 3시 50분께 모 잠수함에서 직원이 C(7·인도)양을 안고 들어가는 과정에서 해치에 오른손 일부가 끼었다. 외부에 있던 잠수함 선장은 이런 사실을 모른 채 해치의 문을 닫으면서 오른손 검지와 중지 일부가 절단됐다.

C양은 사고 직후 제주시 모 병원으로 옮겨진 뒤 접합 수술을 받고 현재는 다른 지역 병원에서 치료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치는 잠수함 갑판에 설치된 출입문이다. 해당 잠수함은 해치에서 밑으로 사다리를 설치해 내부로 들어가는 구조다.

서귀포해경은 해당 잠수함 선장 A(48)씨에 대해 업무상 과실치상 혐의 적용을 검토하고 있다.

kos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2 15: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