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수원시, 전국 첫 '아동·여성·노인복지 친화도시' 인증

(수원=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 수원시가 최근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획득하면서 아동·여성·노인복지 등 3개 분야에 걸쳐 친화도시로 인증받은 국내 최초의 지방자치단체가 됐다.

수원시 WHO고령친화도시 가입인증 선포
수원시 WHO고령친화도시 가입인증 선포(수원=연합뉴스) 경기 수원시는 30일 장안구민회관 한누리아트홀에서 'WHO 고령친화도시 가입인증 선포식'을 열고 노인친화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참석자들이 종이축포를 쏘며 서로 축하하는 모습. 2016.8.30 [수원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12일 수원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 2010년 12월 여성가족부로부터 여성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뒤 2015년 재지정됐다.

이어 지난해 6월 세계보건기구(WHO)로부터 고령친화도시 인증을 받았고, 올 9월 4일에는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로 지정되면서 아동·여성·노인복지에 이르는 '가족친화도시 인증'을 모두 획득했다.

국내 지자체 중에서는 13곳이 아동친화도시, 76곳이 여성친화도시, 6곳이 고령친화도시 인증을 각각 받았다. 3개 분야 인증을 모두 획득한 곳은 수원시가 유일하다.

이를 기념하고자 수원시는 아동·여성·고령친화도시를 상징하는 브랜드 이름으로 '친친친 친화 1번지 수원'을 선정해 3개 분야 정책 홍보에 적극적으로 나섰다.

시는 현재 여성 안심귀가 로드매니저, 여성 안심 무인 택배서비스 등 여성친화도시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지난해 8월 'WHO 고령친화도시 가입인증'을 선포한 수원시는 세계적 수준의 고령친화도시 조성을 목표로 ▲ 인생 제2막 은퇴설계 ▲ 활동적인 생활 환경 ▲ 건강한 노년 ▲ 활력있는 노년 ▲ 사회적 존중과 세대 통합 ▲ 안정된 노년 일자리 등 6개 영역에서 52개 실행과제를 추진하고 있다.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중장기계획도 수립해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수원시 아동친화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와 '아동학대 예방 및 보호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며 아동친화적 법체계를 만들었고, 수원아동보호전문기관 운영과 학교 밖 청소년 지원 등 25개 전략과제를 추진하고 있다.

올해 수원시의 아동관련 예산은 시 전체 예산의 16.6%인 3천985억원이다.

올 7월 말 현재 수원시 인구 119만 8천606명(외국인 제외) 가운데 18세 미만 아동은 21만 8천85명(18.2%)으로 기초자치단체 중 가장 많다. 여성 인구는 59만 5천명(49.6%), 65세 이상 노인 인구는 10만 8천863명(9.1%)이다.

hedgeho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2 15: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