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동해안 천혜의 자연을 한눈에…삼척 해상케이블카 26일 개장

삼척 해상케이블카
삼척 해상케이블카[삼척시 제공=연합뉴스]

(삼척=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동해안 천혜의 자연환경을 한눈에 즐길 수 있는 강원 삼척 해상케이블카를 26일부터 운영에 들어간다.

삼척 해상케이블카는 근덕면 용화리와 장호리 일원 1만5천여㎡ 부지에 조성됐다.

총 사업비로 281억원이 들었으며 2013년 7월 착공해 4년 만에 완공했다.

케이블카는 용화리와 '한국의 나폴리' 장호항까지 874m 구간을 운행한다.

1회 32명이 탑승한다.

케이블카 외형은 주변 경관 조망이 쉽도록 타원형 유리로 설치했다.

바닥 일부분은 스카이워크처럼 유리바닥으로 설치해 하늘을 나는 것 같은 스릴을 만끽할 수 있다.

삼척 해상케이블카
삼척 해상케이블카[삼척시 제공=연합뉴스]

운행시간은 성수기(4월∼10월)는 오전 9시∼오후 8시, 비수기(11월∼3월)는 오전 9시∼오후 6시다.

용화역이나 장호역 탑승장에서 현장 발권 티켓을 구매하면 된다.

요금은 대인 기준 편도 6천원, 왕복 1만원이다.

30명 이상 단체는 편도 5천원, 왕복 8천원이다.

매월 18일은 휴무일이다.

삼척시는 케이블카 개장으로 연평균 40만명이 방문해 운영수입이 34억원에 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김양호 시장은 "미래 지역개발 사업이 올바르게 평가받을 수 있는 관광개발 사업과 일자리 창출 확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onany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2 14: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