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포항서 한·미 해병대 연합 작전능력 강화 훈련

경북 포항에서 한·미 해병대가 연합 작전수행 능력을 높이기 위한 합동훈련을 하고 있다. [해병대 1사단 제공=연합뉴스]
경북 포항에서 한·미 해병대가 연합 작전수행 능력을 높이기 위한 합동훈련을 하고 있다. [해병대 1사단 제공=연합뉴스]

(포항=연합뉴스) 임상현 기자 = 경북 포항에서 한·미 해병대가 연합 작전수행 능력을 높이기 위한 합동훈련을 하고 있다.

미 해병대 한국 내 훈련프로그램(KMEP)의 하나로 지난달 27일부터 오는 15일까지 해병대 1사단 내 도시지역 전투교장과 수성 사격장 일대에서 실시하고 있다.

훈련에는 해병대 1사단 33대대 장병 500여명과 미 해병대 제3 해병원정기동군 390여명이 참가했고 코브라 공격 헬기(AH-1S)를 비롯해 K-55 자주포, K-1 전차, 미군 고기동 다목적 차량 험비(Humvee) 등 장비 280여 점을 동원했다.

연합 개인·소부대 전투기술 숙달과 연합 실사격 훈련, 사후 검토 및 친선활동 3단계로 나눠 한·미 해병대 전투기술을 공유하고 연합작전 수행능력을 끌어 올렸다.

1단계 훈련(8.27∼9.7)에는 개인화기 전투사격, 유격 기초훈련, 도시지역 전투, 분대급 리더십 훈련, 박격포·직사화기 사격을 집중적으로 했다.

2단계(9.8∼12)에서는 코브라 공격 헬기, K-55 자주포, K-1 전차, 한국형 상륙돌격장갑차(KAAV) 등을 통합 운용해 가상의 목표 지역을 무력화하는 제병협동 실사격과 UH-60 헬기를 이용한 공중돌격으로 적 거점지역에 격멸 작전을 했다.

13일부터는 훈련 전반을 평가하고 대민 지원을 하며 두 나라 해병대원 사이 유대를 강화한다.

해병대 1사단 관계자는 "혈맹으로 맺어진 한·미 해병대가 실전 훈련으로 자신감을 얻고 전투 감각과 다양한 연합 전투기술을 습득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경북 포항에서 한·미 해병대가 연합 작전수행 능력을 높이기 위한 합동훈련을 하고 있다. [해병대 1사단 제공=연합뉴스]
경북 포항에서 한·미 해병대가 연합 작전수행 능력을 높이기 위한 합동훈련을 하고 있다. [해병대 1사단 제공=연합뉴스]

shl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2 14: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