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추신수, 2안타 2타점 1득점 맹활약…중도 교체

송고시간2017-09-12 11:38

득점하는 추신수와 디실즈[AP=연합뉴스]
득점하는 추신수와 디실즈[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추신수(35·텍사스 레인저스)가 2타점 2루타를 포함해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로 맹활약해 팀에 리드를 안기고 중도 교체됐다.

추신수는 1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 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시애틀 매리너스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경기에 2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 4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 1삼진을 기록했다.

그러나 팀이 5-3으로 앞선 8회 초 수비 때 제러드 호잉에게 우익수 자리를 넘겨 경기를 끝까지 뛰지는 못했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61에서 0.263(490타수 129안타)으로 상승했다.

출발이 좋았다.

추신수는 1회 말 첫 타석부터 안타를 치고 나갔다. 시애틀 좌완 선발투수 아리엘 미란다의 초구를 중전 안타로 연결했다.

다음타자 엘비스 안드루스는 볼넷을 골라냈고, 노마 마자라의 2루타에 추신수와 안드루스 모두 득점했다. 텍사스는 2-0으로 앞섰다.

시애틀은 2회 초 카일 시거의 솔로포로 2-1로 추격했다.

그러나 추신수가 다음 타석에서 점수를 벌렸다.

추신수는 2회 말 1사 1, 2루에서 미란다의 3구째를 때려 좌중간 담장을 때리는 강력한 2루타를 생산, 주자를 모두 홈으로 불러들였다. 추신수의 시즌 19호 2루타다.

텍사스 선발투수 콜 해멀스는 3회 초 시애틀의 미치 해니거에게 2점 홈런을 맞으며 다시 1점 차로 쫓겼다.

이후 추신수는 넬슨 크루스의 오른쪽으로 휘는 타구를 슬라이딩으로 잡아내는 호수비로 시애틀 추격에 찬물을 끼얹었다.

텍사스는 4회 말 딜라이노 디실즈의 솔로포로 5-3으로 달아났다. 다음타자 추신수는 1루수 땅볼로 물러났다.

추신수는 7회 말에는 시애틀 불펜 앤드루 무어를 상대로 풀카운트로 맞서다가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고, 다음 이닝 때 교체됐다.

abb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