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청용 소속팀 크리스털 팰리스, 더 부르 감독 경질

성적 부진에 EPL 사상 최소 '5경기' 만에 경질…현지 언론 "후임은 호지슨"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이청용(29)의 소속팀 크리스털 팰리스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시즌 개막 이후 4연패에 빠지자 프랑크 더 부르(47) 감독을 경질했다.

크리스털 팰리스는 11일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더 부르 감독과 오늘 아침 결별했다. 재임 기간 헌신과 노력에 감사한다"고 밝혔다.

구단은 "새로운 감독은 적절한 때에 선임하겠다"고 덧붙였다.

영국 BBC와 가디언 등은 더 부르 감독의 경질 소식과 함께 "잉글랜드 국가대표팀 사령탑을 지낸 로이 호지슨 감독이 지휘봉을 이어받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더 부르 감독은 올 시즌을 앞두고 올해 6월 선임됐다.

선수 시절 네덜란드 대표팀의 '레전드 수비수' 출신으로 네덜란드 명문 아약스의 4시즌 연속 정규리그 우승을 이끌기도 했으나 크리스털 팰리스에서 초반 부진을 면치 못한 채 일찌감치 짐을 쌌다.

크리스털 팰리스는 전날 번리와의 프리미어리그 4라운드 원정에서 0-1로 져 개막 이후 한 골도 넣지 못한 채 4연패를 당했다. 번리전에선 이청용의 백패스 실수가 결승골의 빌미를 제공했다.

BBC는 "더 부르 감독의 크리스털 팰리스 재임 기간은 5경기(리그컵 1경기 포함) 77일"이라면서 "이는 프리미어리그 역사상 가장 적은 경기를 치르고 사임한 기록"이라고 전했다.

song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1 21:4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