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온라인펀드 설정액 5조원 돌파…연초 이후 33%↑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온라인펀드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다.

11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 7일 기준 온라인펀드의 설정액 총액은 5조990억원으로 집계됐다.

전체 공모펀드 설정액 237조원의 2.15% 수준에 불과하지만, 작년 말 3조8천415억원에 비해 32.7% 가량 증가해 큰 폭의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달 말 기준 온라인펀드 수는 3천930개(클래스 기준)로, 작년 말보다 22.0% 가량 늘었다.

특히 금융당국이 지난 7월1일 '온라인펀드 판매 행정지도'를 시행하면서 두 달 사이 펀드 규모가 6천412억원(14.6%) 급증했다.

같은 기간 전체 공모펀드의 증가폭은 5.2%에 불과했다.

온라인펀드 규모(개,십억원)
온라인펀드 규모(개,십억원)(자료=금융투자협회)

이 행정지도는 펀드 투자자의 투자비용 절감과 투자자 선택권 제고를 위해 공모 개방형 증권펀드를 신규 설정하는 경우 온라인 전용펀드를 반드시 함께 설정하도록 한 것이다.

판매채널별로는 은행이 57.2%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고 증권사가 42.7%, 보험사 0.1% 순이었다.

특히 펀드의 온라인 판매를 주로 하는 펀드온라인코리아의 경우 지난달 말 설정액이 6천417억원으로, 출범 첫해인 2014년 말(1천533억원)의 4.2배에 달했다.

투자처별로는 해외투자 펀드가 2조1천억원으로 42.0%를 차지했다.

작년 2월 비과세 해외주식형펀드가 출시되면서 세제혜택을 원하는 투자자를 유인한 데다 국내 저성장 기조에 따라 해외투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것으로 풀이된다.

금융투자협회 관계자는 "향후 1년간 시행되는 '온라인펀드 판매 행정지도'의 영향과 금융위기 이후 증가한 저비용 펀드에 대한 투자자의 관심에 힘입어 온라인 펀드 증가세는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판단한다"고 밝혔다.

chom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1 14: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