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거창 승강기산업 고도화 완료…2020년까지 3천대 판매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남도가 거창 승강기산업 구조·기술고도화로 중소기업 승강기 공동모델을 개발해 2020년까지 승강기 3천대를 판매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거창 승강기밸리
거창 승강기밸리[경남도 제공=연합뉴스]

도는 2014년 9월부터 거창 승강기산업 글로벌화를 목표로 승강기산업 구조·기술고도화 사업에 나서 최근 완료했다.

국비와 도비, 군비 등 99억원이 투입된 이 사업에는 경남도와 거창군, 경남테크노파크,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 승강기 기업 등이 참여했다.

이 사업에서 도는 중소기업 승강기 공동모델 개발, 국제표준 부합화 시험설비 구축, 중소기업 수출마케팅 지원, 전자상거래 시스템 구축 등을 추진했다.

이 중 중소기업 승강기 공동모델 개발이 핵심이다.

기존에는 승강기를 생산하는 중소기업별로 각각의 모델을 적용함으로써 유지 보수에 어려움이 있었다.

그러나 이번 사업에서 중소기업이 공동으로 활용할 수 있는 표준모델 4가지를 개발했다.

중소기업 공동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중소기업 단체표준제품으로 등록해 공동모델 승강기를 생산할 수 있도록 했다.

승강기 중소기업이 표준모델을 사용하면 연구개발 부담은 덜고 표준형 제품 생산을 함으로써 이 제품을 생산한 중소기업 어느 곳이라도 유지 보수를 맡는 품질체계도 확보한다.

도는 이러한 중소기업 승강기 공동모델을 대형거래처에 납품하는 마케팅에 나서 2020년까지 승강기 3천대, 880억원 상당의 매출을 올린다는 계획이다.

국제표준 부합화 시험설비 구축은 거창승강기연구개발센터에 시험장비를 갖추도록 한 사업이다.

지역 승강기기업이 국제 수준의 시험인증을 쉽게 받을 수 있도록 접근성을 강화했다.

이와 함께 이번 사업에서 중소기업 승강기를 해외에 판매하는 수출마케팅을 지원하고, 승강기제품 표준화와 승강기 기업과 제품 정보에 대한 데이터베이스(DB)를 구축한 전자상거래 시스템도 활성화한다.

도는 승강기산업 구조·기술고도화로 거창군이 승강기산업 혁신도시 기능이 더 강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이병희 도 서부권개발국장은 "승강기 공동모델 판매가 활성화되면 대기업에 편중된 승강기 판매시장에서 중소기업에 큰 활력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한다"며 "거창이 승강기산업의 혁신도시 역할을 하는데 차질이 없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거창지역에는 지상 102m 높이 '공용·승강기 전용 시험타워'와 관련 설비를 갖춘 거창승강기연구개발센터가 2014년 11월 준공되면서 2010년 개교한 한국승강기대학교와 인근 산업단지에 입주한 24개 승강기 관련 기업과 함께 시너지효과를 내는 승강기밸리가 조성 중이다.

b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1 14: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