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文대통령, IMF 총재 접견…"사람중심 경제, IMF 권고에 부합"

라가르드 총재 "韓정부 경제정책, IMF 포용적 성장에 부합"
"한국의 공정경제 정책이 유망기업의 신규 진입 촉진할 것"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청와대에서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를 접견하고 세계 경제의 흐름과 한국 정부의 경제 정책 방향 등에 대해 폭넓은 의견을 나눴다고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정부는 '사람중심 경제'를 새로운 경제 패러다임으로 정하고, 성장의 과실이 경제 전반으로 골고루 확산하는 소득주도형 성장이 실현되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이는 재정의 적극적 역할과 내수·수출 간 균형을 강조한 IMF의 정책 권고에도 부합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또 "향후 IMF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한다"며 "IMF가 포용적 성장 실현을 위한 정책제안과 연구활동을 확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라가르드 총재는 "경제성장의 혜택이 광범위하게 공유될 때 성장은 더 강화되고 지속성이 있다"며 "한국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경제정책 방향이 IMF가 강조하는 포용적 성장에 부합하는 것으로 평가한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의 공정경제 정책이 진입장벽을 낮춰서 유망기업의 신규진입을 촉진하고, 재벌의 과도한 시장지배를 막아 생산성을 제고하고 포용적 성장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문 대통령은 "공정한 경쟁과 재벌개혁이 기업의 국제경쟁력을 높여 궁극적으로 기업에도 도움이 되고 성장잠재력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답했다.

이 밖에 문 대통령과 라가르드 총재는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 증진과 성별 격차 해소가 매우 중요한 경제 정책 방향이라는 데 공감했으며, 여성장관 30% 임명, 육아휴직 급여 인상 등 최근 한국 정부의 정책에 대해서도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문 대통령, 라가르드 IMF 총재와 악수
문 대통령, 라가르드 IMF 총재와 악수(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오전 청와대 본관에서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총재를 접견하고 있다. kjhpress@yna.co.kr
IMF 총재와 대화하는 문 대통령
IMF 총재와 대화하는 문 대통령(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오전 청와대 본관에서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총재와 대화하고 있다. kjhpress@yna.co.kr


kind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1 12: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