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코인원, 가상화폐 매장 '코인원블록스' 개설(종합)

여의도에 시황 전광판·전문상담 등 오프라인 공간 마련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가상화폐 거래소인 코인원은 오프라인에서 가상화폐를 비롯한 블록체인 기반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4D존인 '코인원블록스'를 개설했다고 11일 밝혔다.

서울 여의도 에스트레뉴 빌딩 3층에 있는 코인원블록스는 코인원이 온라인으로 제공하는 모든 서비스를 오프라인에서 구현한 공간이다.

이곳에 설치된 대형 전광판에서 비트코인, 이더리움 등 코인원에서 거래되는 가상화폐 6종의 시황을 확인할 수 있고, 상담 창구에서 전문적 지식을 갖춘 어드바이저에게 가상화폐 거래 관련 궁금증을 물어볼 수 있다.

코인원의 오프라인 매장 '코인원블록스'에 설치된 가상화폐 거래소 시황 전광판
코인원의 오프라인 매장 '코인원블록스'에 설치된 가상화폐 거래소 시황 전광판[코인원 사진제공=연합뉴스]

USB 형태의 가상화폐 전자지갑인 하드월렛을 체험해보고 구입할 수 있고, 현금자동입출금기(ATM)로 비트코인을 거래할 수도 있다.

코인원블록스에는 블록체인 기반의 핀테크 전문가가 상주해 관련 기술이나 정책, 블록체인 기반의 금융의 미래에 대한 상담도 가능하다. 라운지와 회의실에서는 블록체인 관련 세미나나 미팅을 열 수 있다.

코인원은 연말까지 여의도점을 운영하고서 고객의 반응 등을 고려해 코인원블록스를 점차 늘려나갈 계획이다.

차명훈 대표는 "가상화폐가 생소한 분야로 신뢰도 있는 정보가 부족하고 이용자들이 대면 창구가 필요하다는 요청이 있어 이번에 오프라인 창구를 만들게 됐다"며 "코인원블록스 오픈을 통해 고객 중심의 서비스로 시장을 선도하고 건강한 가상화폐 문화와 생태계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신원희 최고운영책임자는 "증권 객장이 남아 있지 않은 여의도에 가상화폐 객장을 만드는 것이 매력적이라고 생각해 코인원블록스를 만들게 됐다"며 "이용 비용을 받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차명훈 코인원 대표
차명훈 코인원 대표[코인원 사진제공=연합뉴스]

pseudoj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1 11: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