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나주의 길쌈 장인' 노진남 국가무형문화재 보유자 별세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국가무형문화재 제28호 '나주의 샛골나이' 보유자인 노진남 씨가 10일 오전 6시 30분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1세.

나주의 샛골나이는 전남 나주시 다시면 동당리 일원에서 전해오는 무명베를 의미한다. '샛골'은 동당리 마을을 지칭하고, '나이'는 길쌈을 뜻한다.

전남 함평에서 태어난 고인은 나주의 샛골나이 보유자이자 시어머니였던 고(故) 김만애 선생으로부터 무명 짜는 기술을 배웠다.

고인은 1980년 12월 나주의 샛골나이 전수과정을 이수했다. 이어 1982년 9월 보유자 후보로 선정됐고, 그해 10월 전승공예전에서 무명베를 출품해 입선했다.

1990년 국가무형문화재 보유자로 인정된 뒤에는 김홍남 전수교육조교를 길러내는 등 기술의 전승과 보급을 위해 노력했다.

유족으로는 3남 2녀가 있으며, 빈소는 전남 나주시 농협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12일 오전 8시 30분, 장지는 나주 청림산 선영. ☎ 061-334-4440.

psh5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0 19: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