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4세·6세 남매 숨진 채 발견…우울증 엄마는 병원 이송

(남양주=연합뉴스) 우영식 최재훈 기자 = 10일 오후 4시 7분께 경기도 남양주시 진접읍 한 아파트에서 4세 남자아이와 6세 여자아이가 숨져 있는 것을 아버지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남매와 함께 있던 엄마 A(42)씨도 크게 다쳐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A씨는 우울증이 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외출해 돌아와 보니 일이 벌어져 있었다"는 A씨 남편 진술을 토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살인사건 현장 (PG)[제작 조혜인]
살인사건 현장 (PG)[제작 조혜인]

wyshi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0 17: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