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바른정당 "박성진 중기부 장관 후보자 즉각 사퇴해야"

김세연 "도덕성 결함, 과학계 반발 등 심각한 인사참사"

(서울=연합뉴스) 정윤섭 기자 = 바른정당은 10일 "박성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는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검증받아 보겠다는 헛된 희망을 버리고 즉각 자진사퇴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김세연 정책위의장은 논평을 내고 "사퇴가 마땅한 박 후보자 청문회에 아까운 시간을 허비할 수 없다. 따라서 만약 자진사퇴하지 않는다면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장관 후보자 지명을 철회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정책위의장은 "박 후보자는 앞서 다양한 이유로 낙마한 후보자들과 임명은 됐으나 여전히 국민 저항이 거세게 이어지는 장관들이 받은 부적격, 무자격, 무능력의 성적표보다 훨씬 심각한 인사참사를 대표하는 인물"이라며 도덕성 결함, 과학계의 반발, 종교계의 반대입장 표명 등을 자진사퇴 이유로 들었다.

그는 "국민은 박 후보자의 '사퇴는 없다'는 아집에 분노하고, 청와대 인사추천시스템의 허술함에 실망했다"며 "박 후보자와 문재인 정부가 국민의 명령에 응답할 차례"라고 말했다.

바른정당 "박성진 중기부 장관 후보자 즉각 사퇴해야" - 1

jamin7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0 16:0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