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승엽과 작별 준비하는 삼성…'Good-bye 36 시리즈' 진행

10월 3일 넥센전, 오후 2시에서 5시로 시간 변경
이승엽이 직접 선정한 '최고의 홈런 5개'를 바탕으로 제작한 야구 카드. [삼성 라이온즈 제공=연합뉴스]
이승엽이 직접 선정한 '최고의 홈런 5개'를 바탕으로 제작한 야구 카드. [삼성 라이온즈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이승엽(41)과 작별을 앞둔 삼성 라이온즈 구단이 마지막 홈 6연전에 특별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삼성은 16일 두산전부터 공식 은퇴식이 열리는 10월 3일 넥센전까지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의 마지막 경기 동안 'Good-bye 36 시리즈'를 진행한다고 10일 발표했다.

이벤트의 핵심은 이승엽이 직접 선정한 역대 최고의 홈런 5개다.

이승엽은 ①2002년 한국시리즈 6차전 동점 3점 홈런, ②2003년 당시 아시아 홈런 신기록인 56호째 홈런, ③2006년 WBC 도쿄라운드 일본전 8회 역전 2점 홈런, ④2008년 베이징올림픽 준결승 일본전 8회 결승 2점 홈런, ⑤2017년 5월 21일 KBO 개인 통산 450홈런 등 5개의 아치를 생애 최고의 홈런으로 선정했다.

이승엽 은퇴식. [삼성 라이온즈 제공=연합뉴스]
이승엽 은퇴식. [삼성 라이온즈 제공=연합뉴스]

삼성은 당시의 장면이 담긴 홈런 카드 5개 종류를 현장 관중에게 선착순으로 제공한다. 또한, 특별 제작한 이승엽 보블헤드도 추첨해 증정한다.

①번 홈런 카드부터 ⑤번 홈런 카드는 16일 두산전부터 27일 NC전까지 각각 5경기에서 평일 1만 명, 주말 1만5천 명(선착순)에게 제공한다.

이 카드를 모두 모은 관중 선착순 3천600명은 10월 3일 최종전에서 이승엽 보블헤드를 받을 수 있다.

또한, 최종전을 제외한 5경기에서 홈런 카드를 받은 관중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매 경기 1천 개의 보블헤드를 나눠준다.

삼성은 공식 은퇴식이 예정된 10월 3일 넥센전 경기 시간을 상대구단의 동의를 얻어 오후 2시에서 5시로 변경했다.

4b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0 14: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