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철수, 4박5일 호남 방문 마무리…"다시 마음 얻도록 최선"

송고시간2017-09-10 11:38

순천 찾은 안철수 대표
순천 찾은 안철수 대표

(순천=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10일 오전 전남 순천시 동외동 웃장을 찾아 상인과 악수하고 있다. 2017.9.10
minu21@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10일 전남 순천에서 4박 5일에 걸친 호남 방문 일정을 마무리했다.

안 대표는 광주에서 3일간 머무르며 사회간접자본(SOC) 예산 삭감을 두고 정부·여당을 겨냥한 '호남 홀대론'을 집중적으로 부각했으며, 이후 이틀간 전남 장흥·해남·광양·여수·순천 등지를 순회했다.

안 대표는 이날 순천중앙교회 예배에 참석한 뒤 순천웃시장(북부시장)을 둘러보고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안 대표는 예배 후 기자들과 만나 "전남 동부권에 제 처가인 여수가 있다. 제 아내 고향인 순천이 있다"면서 "많은 분이 따뜻하게 맞아주시고, 이제 많은 기대를 하신다고 말씀해주셨다"고 말했다.

그는 "저희가 앞으로 더 잘해서, 지지해주신 분들의 마음을 다시 얻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소회를 밝혔다.

안 대표는 이날도 SOC 예산 삭감에 대한 문제 제기를 이어갔다.

안 대표는 "SOC는 한 해 예산만 비교해서는 안 된다. 오랜 세월 누적해서 투자한 것을 보고 판단해야 한다"며 "오랜 기간 투자되지 않은 곳에서 SOC를 줄이면 굉장히 큰 영향을 미치게 된다. 지역균형발전 관점에서 SOC를 바라봐야 한다"고 지적했다.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