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바른정당 "한국당 '거리의 정치' 그만 둬야"

"정부·여당도 한국당 설득하는 모습 보여야"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바른정당은 9일 일부 안보 관련 상임위를 제외하고 정기국회 일정을 거부하고 있는 자유한국당에 대해 즉각 보이콧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이종철 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에서 "'거리의 정치'를 펼치기에는 대한민국의 상황이 내외로 매우 위중하다"며 "한국당은 국회에서 자신의 역할을 높일 수 있는 방도를 찾아야 한다"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이어 "지금의 여당도 야당일 때 국회 보이콧과 장외투쟁 등 '발목잡기' 야당의 모습을 자주 보였다"면서 "한국당은 보이콧 철회로 이제는 그러한 국회의 모습을 종식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한국당은 국민에게 실망감을 주고 있지 않은지 (스스로) 냉정하게 돌아봐야 할 때"라며 "정부·여당도 한국당이 국회로 돌아올 수 있도록 설득하는, 변화된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제작 이태호] 일러스트
[제작 이태호] 일러스트


goriou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9 11: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