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진 대피요령 꼭 익히세요"…이번주는 '지진 안전주간'

송고시간2017-09-10 12:00

'경주지진 1년' 전후로 각종 훈련·홍보행사 등 시행

머리 보호 잊지마세요
머리 보호 잊지마세요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경주지진 1년'을 전후로 지진에 대한 안전의식을 높이는 다양한 홍보행사와 훈련이 전국적으로 열린다.

행정안전부는 11∼15일을 '지진 안전주간'으로 정해 전국 17개 시·도 주요 지역에서 지진 행동요령과 점검표를 담은 홍보물을 배포한다고 10일 밝혔다.

12일에는 광화문 인근에서 김부겸 행안부 장관이 직접 국민에게 지진 행동요령을 안내하고, 국민 의견을 들을 예정이다.

온라인에서는 지진 행동요령 퀴즈를 풀거나 홍보영상을 공유하면 추첨을 통해 경품을 제공하는 행사도 진행된다.

안전주간에는 부산·울산·경북 등 전국 150여 개 기관에서 지진 대피훈련을 시행해 대피요령과 주변 대피장소를 지역민에게 알린다.

교육부와 시·도 교육청은 전국 초·중·고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지진 행동요령 등을 교육할 계획이다.

국립재난안전연구원은 최적의 지진 대피정보 제공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시민과 함께하는 '지진대피소 대피실험'을 한다.

시민에게 서로 다른 대피정보를 제공한 후 대피 완료 시간, 대피정보 인지 정도 등을 종합 분석해 최상의 대피정보 제공 방법을 마련하기로 했다.

대피실험에는 울산지역의 자율방재단과 안전지킴이봉사단을 포함한 주민 140여 명이 참가한다.

아울러 안전주간을 전후로 영화관, 공항 등 주요 공공장소에서는 지진 안전영상을 상영해 국민이 어디서든 지진 행동요령을 익힐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edd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