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허경민, 역전 스퀴즈…두산, kt에 극적인 역전승

송고시간2017-09-08 21:47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두산 베어스가 최하위 kt wiz에 극적인 역전승을 거두며 한숨을 돌렸다.

두산은 8일 서울시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홈경기에서 8회 말, 허경민의 스퀴즈 번트로 결승점을 뽑아 3-2,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1-2로 뒤진 8회 말, 두산은 선두타자 오재일의 좌익수 쪽 2루타와 오재원의 볼넷으로 무사 1, 2루 기회를 잡았다.

박세혁이 안전하게 희생 번트를 성공해 1사 2, 3루. 대타 정진호의 타구가 kt 2루수 박경수 앞으로 향했다. 박경수는 과감하게 홈 송구를 했다. 하지만 대주자 조수행의 발이 더 빨랐다.

두산은 2-2 동점을 만들고 1사 1,3루 기회를 이어갔다.

후속타자 허경민은 볼 카운트 1볼에서 강공 자세를 취하다, 스퀴즈 번트를 했다. 공은 투수 앞으로 향했고, kt 이상화가 홈 송구를 했지만 오재원은 이미 홈플레이트를 통과한 뒤였다.

벼랑 끝에 몰렸던 두산은 8회 적극적은 주루로 2점을 만들어 귀한 1승을 추가했다.

kt로서는 아쉬운 경기였다.

kt는 선발 라이언 피어밴드가 6이닝을 5피안타 1실점으로 막았다.

1-1로 맞선 7회에 터진 유한준의 좌월 솔로포로 2-1, 리드도 잡았다.

하지만 불펜진이 남은 이닝을 버텨내지 못했다.

피어밴드는 평균자책점은 3.14에서 3.08로 낮춰 이 부문 1위에 복귀했지만, 승리(8승 10패)는 챙기지 못했다.

jiks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