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다음 주말 광화문광장, 분필그림 '초크아트'가 장식한다

송고시간2017-09-10 11:15

공공미술축제 '퍼블릭X퍼블릭'

지난해 공공미술 축제에 등장한 북벤치
지난해 공공미술 축제에 등장한 북벤치

[서울시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다음 주말 광화문광장을 분필 그림 '초크아트'가 수놓는다.

서울시는 이달 15∼16일 이틀 동안 광화문광장 북측에서 공공미술축제 '퍼블릭×퍼블릭'을 연다고 10일 밝혔다.

초크아트는 분필을 이용해 벽, 바닥 등에 그림을 그리는 공공미술의 한 분야다.
강영민, 홍원표, 김지희 작가 등이 현장에서 초크아트 드로잉을 선보인다.

시민 누구나 현장 드로잉에 참여해 나만의 작품을 그려볼 수 있다.

초크아트 현장드로잉에 참석하는 김지희 작가의 작품
초크아트 현장드로잉에 참석하는 김지희 작가의 작품

[서울시 제공]

공공미술 작가들이 책 모양을 닮은 벤치를 창의적으로 꾸미는 '북벤치 프로젝트'도 열린다.

시민들은 마음에 드는 북벤치를 골라 투표한 뒤 벤치를 배경으로 폴라로이드 사진을 찍는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현장 드로잉을 통해 완성된 북벤치는 서울역사박물관, 서울도서관 등에 전시된다.

cho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