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北외무성 일행 출국…스위스서 美 전 당국자와 접촉할 듯"(종합)

송고시간2017-09-08 22:00

日언론 "내주 열릴 국제회의 참가 전망"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북한 외무성 간부가 스위스에서 열리는 민간 주최 회의에서 미국의 전직 정부 당국자 등 전문가들과 비공식으로 접촉할 것으로 보인다고 일본 NHK 방송이 8일 보도했다.

방송은 외교 소식통을 인용해 최강일 북한 외무성 북미국 부국장 일행이 이날 평양을 출발, 항공편으로 중국 베이징 서우두(首都)국제공항에 도착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NHK는 최 부국장 등이 조만간 스위스에서 개최될 회의에 참가할 것으로 알려졌다며 미국의 전직 정부 당국자 등 전문가와 비공식적으로 접촉할 것으로 추정했다.

최 부국장 일행은 공항에서 기자의 질문에 대답하지 않은 채 대기하던 북한대사관 차량으로 공항을 빠져나갔다.

교도통신은 스위스에서 열릴 회의는 스위스 정부와 연구기관 공동 주최로 내주 개최될 국제회의로, 북한의 핵문제와 북동아시아 안보 등에 대한 의견 교환이 이뤄질 것이라고 전했다.

통신은 외교 소식통을 인용, 국제회의에는 미국의 전직 당국자뿐 아니라 한일 전문가 등도 참가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북한 외무성 북미국 간부들은 연간 수회에 걸쳐 유럽과 동남아시아에서 열리는 국제회의 등을 계기로 미국의 전직 정부당국자와 접촉하고 있다. 스위스에선 지난해 11월 최선희 외무성 국장이 미국의 전직 정부 당국자와 한반도 정세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NHK는 이번에도 그러한 활동의 일환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북한 측이 지난 3일 강행한 6차 핵실험과 관련, 핵과 미사일 개발을 포기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제시하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동향을 탐색할 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다.

북한, 핵탑재 SLBM 발사 전망(PG)
북한, 핵탑재 SLBM 발사 전망(PG)

[제작 이태호, 조혜인] 사진합성, 일러스트 *사진 AP

j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