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시진핑, 마크롱에 "북핵문제는 결국 대화와 협상으로 해결해야"

송고시간2017-09-08 17:44

(베이징=연합뉴스) 진병태 특파원 =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은 북핵문제 해결은 결국은 대화와 협상 등 평화적인 방식으로 해결될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8일 중국중앙(CC)TV에 따르면 시 주석은 이날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전화통화에서 "중국은 한반도 비핵화 목표를 견지하고 국제사회의 핵비확산체계와 동북아 평화안정을 보호유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시 주석은 "한반도 문제는 최종적으로 대화와 협상을 포함한 평화적 방식으로 해결될 수밖에 없다"고 말하고 "프랑스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상임이사국으로서 정세를 완화하고 대화를 재개하는데 건설적 역할을 해달라"고 말했다.

이에대해 마크롱 대통령은 "중국의 입장과 역할을 중시하고 있다"면서 "중국과 함께 북핵문제 해결에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이어 "중국이 브릭스 정상회의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것을 축하하고 전면적 전략동반자로서 양국의 협력이 글로벌 도전에 대응하는데 더욱 중요하다"면서 "경제, 핵에너지, 환경 등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해 나가자"고 말했다.

시진핑, 마크롱과 7월 양자회담
시진핑, 마크롱과 7월 양자회담

jb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