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CJ그룹, 美포천 선정 '세상을 바꾸는 혁신기업 50' 국내 첫 등재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CJ그룹은 국내 기업 최초로 미국 경제전문지 포천(Fortune)이 선정하는 '세상을 바꾸는 혁신기업(Change the World) 50'에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포천이 지난 7일 오전(현지시간) 발표한 '세상을 바꾸는 혁신기업 50'에서 1위는 JP모건이 차지했다.

CJ그룹은 애플(3위), 월마트(7위) 등 세계적인 기업들에 이어 38위에 올랐다.

아시아 기업 중에는 총 7곳이 포함됐으며 국내 기업으로는 CJ가 유일하다.

포천은 2015년부터 사회·환경에 미치는 긍정적 영향, 사업성과, 혁신성 등을 평가해 매년 50개 기업을 선정한다.

CJ그룹은 CJ대한통운의 실버택배를 통해 양질의 노인 일자리를 창출하고 노인 빈곤문제를 해소하는 데 기여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고 전했다.

포천은 "이미 1천여개 일자리가 제공됐으며 월급여도 공공부문 시간제 일자리보다 180% 많았다"며 "CJ그룹이 실버택배 모델을 더욱 확대해 발달장애인, 저소득층 등 취약계층에게 사회참여 기회를 제공하는 점도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실버택배는 택배차량이 아파트 단지까지 물량을 싣고 오면 노인들이 친환경 전동 카트를 이용해 각 가정까지 배송하는 사업모델이다.

2013년 부산에서 시작해 지금까지 전국 140여개 거점에서 1천여개의 노인 일자리를 창출했다.

실버택배는 최근 영국 경제전문지 '더 이코노미스트'에 한국의 대표적 노인 일자리 창출 사례로 소개됐으며, 유엔 산하 전문 기구인 유엔글로벌콤팩트(UNGC)에서 발간하는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사례집에도 수록됐다.

CJ그룹이 포천(Fortune)지가 선정하는 '세상을 바꾸는 혁신기업(Change the World) 50'에서 38위에 선정됐다. 사진은 포천 홈페이지. [CJ그룹 제공=연합뉴스]
CJ그룹이 포천(Fortune)지가 선정하는 '세상을 바꾸는 혁신기업(Change the World) 50'에서 38위에 선정됐다. 사진은 포천 홈페이지. [CJ그룹 제공=연합뉴스]

doub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8 11: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