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북도, 추석 앞두고 축산물 이력제 등 특별 점검

송고시간2017-09-08 11:17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전북도가 축산물 소비 성수기인 추석을 앞두고 11∼29일 특별 점검에 나선다.

도내 14개 시·군, 소비자단체 등과 함께하는 점검은 도축장, 포장처리업소, 축산물 판매업소, 대형마트, 농·축협마트 등 3천800여 곳에서 이뤄진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특히 한우고기보다 저렴한 수입고기를 국내산으로 속이는 행위를 집중적으로 단속한다.

불법행위가 적발되면 영업을 정지하거나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행정처분하고, 주요 위반사항에 대해서는 형사고발 등 엄중히 처벌할 방침이다.

포장지에 12자리 숫자로 표시된 축산물 이력 번호로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안심 장보기'나 '축산물 이력 정보'를 다운받으면 가축 사육농가부터 도축·포장처리·판매에 이르는 모든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전북도 관계자는 "추석을 맞아 건전한 축산물 유통질서가 유지될 수 있도록 소와 돼지고기 등 육류는 물론 계란에 대해서도 위생감시를 강화하겠다"면서 "부정·불량축산물로 의심되면 도청 축산물가공유통팀(☎ 063-280-2686)으로 즉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ic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80920072500002

title : '양계 농가 불리하게 닭 가격 책정' 하림에 7억9천만원 과징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