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도박장서 돈잃자 현금 빼앗고 난동부린 조폭 등 8명 검거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부산경찰청은 도박장에서 현금을 빼앗고 난동을 부린 혐의(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로 조직폭력배 이모(49) 씨 등 8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8일 밝혔다.

부산경찰청
부산경찰청촬영 조정호

이씨 등은 올해 6월 27일 오후 부산시 북구의 한 도박장에서 1천100만원을 잃자 도박장 관계자인 한모(72·여) 씨를 2시간 동안 위협하거나 협박해 300만원을 빼앗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같은 달 초에도 해당 도박장에서 누군가가 말을 함부로 했다는 이유로 욕설하고 방석을 던져 10만원 상당의 유리창을 깼다.

경찰은 거짓말탐지기를 동원해 사기 도박은 없었다는 것을 확인했다.

경찰 관계자는 "사기도박 피해가 없었는데도 돈을 잃자 피해를 물어내라며 돈을 빼앗았다"고 말했다.

pitbul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8 07: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