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철수, 사흘째 광주서 호남 민심잡기…현장 최고위 개최

송고시간2017-09-08 05:00

오후 전남으로…목포·무안서 기초의원·당원들과 접촉

(광주=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8일 광주와 전남 지역에서 사흘째 지방 투어를 이어가며 호남 민심잡기에 총력을 기울인다.

안 대표는 먼저 오전 광주시당에서 취임 후 첫 현장 최고위원회의를 개최한다. 현장 최고위에는 김동철 원내대표를 비롯한 지도부가 총출동한다.

안 대표는 또 이날 사흘간의 광주 일정을 마무리하면서 사회간접자본(SOC) 예산 삭감과 관련해 정부·여당을 다시 한 번 강하게 비판할 예정이다.

안 대표는 효령노인복지타운을 찾아 노인들을 상대로 배식 봉사를 하는 것을 끝으로 광주 일정을 마무리한 뒤 전남으로 향한다.

전남에서는 당원과 주민들을 만나는 일정을 잡아놓고 있다.

안 대표는 전남 지역 첫 일정으로 신안 압해도에서 농촌 일손돕기를 한 뒤 목포의 한 경로당을 찾아 노인들을 만난다.

이어 무안에서 전남 기초광역의원들과 간담회를 한 뒤 해남으로 이동해 당원들과 만나고, 강진에서는 당원들과 호프타임을 갖는다.

한편, 국민의당은 이날 현장 최고위에서 전국위원회와 부대변인 등 일부 당직 인선을 발표한다. 지명직 최고위원은 내주 초 발표될 예정이다.

안철수, 광주서 SOC 예산 현장간담회
안철수, 광주서 SOC 예산 현장간담회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전날 오후 광주 송정역을 찾아 SOC예산 관련 현장간담회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s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