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文대통령, 독립운동가 겸 작가 조명희 문학비 참배

문 대통령, '여러분이 자랑스럽습니다'
문 대통령, '여러분이 자랑스럽습니다'(블라디보스토크=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7일 오전 블라디보스토크 현대호텔에서 열린 동포 오찬간담회 참석해 인사말하고 있다. 2017.9.7
kjhpress@yna.co.kr

(블라디보스토크=연합뉴스) 노효동 김승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7일 고려인 문학의 아버지로 불리는 독립운동가 포석 조명희(1894∼1938)의 문학비를 참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극동연방대학에서 동방경제포럼 행사를 마친 뒤 근처에 있는 조명희의 문학비에 들러 참배한 것으로 알려졌다.

충북 진천 출신으로 일제 강점기의 대표적 민중문학 작가인 조명희는 1928년에 소련으로 망명한 뒤 일제 수탈의 실상과 한인의 저항을 묘사한 소설 '낙동강' 등을 집필했다.

근대 이후 외국에서 활동하다 작고한 문인들의 문학비 건립을 통해 우리 문화와 정신의 공간을 넓히고자 2004년에 결성된 '작가모임'은 2006년 블라디보스토크에 조명희의 문학비를 세웠다.

문 대통령에 앞서 함께 러시아를 방문 중인 부인 김정숙 여사는 전날 러시아 연해주 우수리스크 인근 강변에 있는 '헤이그 특사' 이상설 선생의 유허비를 참배한 바 있다.

kj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7 18: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