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천공항, 러시아 사할린 지역 공항 개발 참여한다

(서울=연합뉴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7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사할린주 정부, 오로라항공과 사할린 지역 공항 개발을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MOU 체결식에서 정일영 인천공항공사 사장(사진 가운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7. 9. 7.[인천국제공항공사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7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사할린주 정부, 오로라항공과 사할린 지역 공항 개발을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MOU 체결식에서 정일영 인천공항공사 사장(사진 가운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7. 9. 7.[인천국제공항공사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인천국제공항이 러시아 사할린 지역의 공항 개발과 운영에 참여하게 됐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7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사할린주 정부, 오로라항공과 사할린 지역 공항 개발을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인천공항공사는 공항 건설과 운영 기법을 토대로 사할린주 공항 개발에 참여하고 주요 공항의 운영 효율성과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주 정부와 협력할 계획이다. 또 인천공항공사는 오로라항공과도 MOU를 체결하고 사할린 항공훈련센터의 개발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정일영 사장은 "사할린주 정부, 오로라항공과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사할린 지역을 교두보 삼아 러시아의 다양한 공항사업에 진출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kih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7 16: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