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연평도 인근해역서 규모 2.9 지진…"北핵실험과 무관"(종합)

송고시간2017-09-07 17:00

기상청 "핵실험 장소와 멀리 떨어져…지진피해도 없을 것"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7일 오후 2시 58분께 인천 옹진군 연평도 서남서쪽 33㎞ 해역에서 규모 2.9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앙은 북위 37.60도, 동경 125.34도이며, 진원의 깊이는 18㎞다. 기상청은 이번 지진 발생에 따른 피해는 없을 것으로 예상했다.

이 지진은 앞서 지난 3일 북한의 6차 핵실험에 따라 발생한 인공지진과는 무관한 것으로 분석됐다고 기상청은 전했다.

우남철 기상청 지진전문분석관은 "북한 핵실험 장소와 500㎞ 이상 떨어진 데다 인공지진 발생 후 시간이 꽤 지나 해당 에너지가 전달됐다고 보기 어렵다"며 "지진 발생 지역이 해역으로, 핵실험이 있었던 내륙과는 지질학적 연관성이 없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so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