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책 읽기 좋은 가을…2017 강릉독서대전 8일 개막

강릉독서대전 포스터[연합뉴스 자료사진]
강릉독서대전 포스터[연합뉴스 자료사진]

(강릉=연합뉴스) 유형재 기자 = '2017 강릉독서대전'이 8일 오후 개막식을 시작으로 3일간 강릉 대도호부 관아를 비롯한 강릉시 일원에서 열린다.

'별 그대와 책의 바다로'를 주제로 한 이번 행사에는 출판사 52곳, 독립출판사 10곳이 참가한다.

30여 명의 작가와의 대화, 공연·행사 12개, 학술·토론 5개, 전시·체험 17개 등 43개의 책과 관련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특히, 강릉의 작가들과 강릉을 소재로 한 책을 소개하는 '세상의 책 in(人) 강릉' 전시회와 저자와의 대화가 준비돼 있다.

윤동주 100주년 기념 '가슴 속에 하나둘 쏟아지는 별 특별전'도 열린다.

윤후명 소설가의 작업실을 그대로 옮긴 '작가의 방'에서는 윤후명 소설가를 직접 만나 대화를 나누고 사인을 받을 수 있는 시간이 마련돼 있다.

또 '내 맘대로 독립출판 북 디자인전' 전시 등 1인 창작자들을 위한 특별한 전시가 마련된다.

9일 오전 대도호부 관아 특설무대에서는 정대성 한국 IBM 이사의 인공지능(AI)시대 준비' 강연을 시작으로 가톨릭관동대 코어 사업단의 '교양교육에서 인문학의 역할' 학술세미나와 'AI 시대 도래, 인간을 말하다' 인문학 특강, 강릉원주대의 'AI와 미래' 학술세미나 등 학술토론이 열린다.

변동호 강릉시 평생학습과장은 "이번 강릉독서대전은 책을 사랑하는 강릉 시민이 책과 독서의 미래와 나아갈 방향을 생각해 보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강릉독서대전 홈페이지(http://www.gnbookfestival.kr)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yoo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7 14:4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