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일기획,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최우수상 등 11개 수상

(서울=연합뉴스) 이봉준 기자 = 제일기획은 세계 3대 디자인상인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Red Dot Design Awards)'에서 최우수상 4개 등 11개 상을 받았다고 7일 밝혔다.

제일기획은 최근 발표된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분야에서 최우수상 3개 등 10개와, 디자인 컨셉 분야에서 최우수상 1개를 받아 올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총 11개 상을 받았다.

지역별로는 디자인 강국으로 꼽히는 독일에서 7개, 한국에서 4개를 받았다.

제일기획 수상작 중 가장 주목받은 작품은 독일법인이 3M과 진행한 '포에버 스티킹 빌보드(Forever Sticking Billboards)' 캠페인이다.

'포에버 스티킹 빌보드(Forever Sticking Billboards)' 캠페인
'포에버 스티킹 빌보드(Forever Sticking Billboards)' 캠페인[제일기획 제공=연합뉴스]

이 캠페인은 3M 테이프를 활용해 가사만 봐도 멜로디가 떠오르는 유명 노래 가사를 버스 정류장 광고판 등에 부착한 이색 옥외 광고다.

귓가에 맴도는 노래 가사처럼 테이프의 접착력이 뛰어나다는 것을 표현한 이 캠페인은 타이포그래피(Typography) 부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총 3개 상을 받았다.

1955년 창설된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노르트하임 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가 주관하는 디자인 시상식으로 미국의 IDEA, 독일의 iF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최고 권위를 자랑한다.

매년 ▲ 제품 디자인 ▲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 디자인 컨셉 등 3개 분야로 나눠 수상작을 선정한다.

j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7 11: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