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역→가출→구속'…생활고에 좀도둑 전락한 20대

(광주=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경기 광주경찰서는 심야에 상가에 침입, 상습적으로 금품을 훔친 혐의(절도)로 최모(21)씨를 구속했다고 7일 밝혔다.

범행 중인 피의자[광주경찰서 제공=연합뉴스]
범행 중인 피의자[광주경찰서 제공=연합뉴스]

최씨는 지난달 21일 자정께 경기도 광주시 곤지암읍의 한 식당에 들어가 19만원을 훔치는 등 올 3월부터 최근까지 영업을 마친 상가를 무대로 12차례에 걸쳐 235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영업을 마친 식당에 대부분 소액의 현금이 보관돼 있는 점을 노려 주로 식당을 범행 대상으로 삼았다.

올 3월 2일 전역한 뒤 집을 나와 PC방과 모텔 등을 전전하던 최씨는 생활비를 벌기 위해 전역 17일 만인 같은달 19일부터 범행해왔다고 진술했다.

goal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7 10: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