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스타필드 하남 1주년…2천500만명 방문·평균 5.5시간 체류

송고시간2017-09-07 08:38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신세계의 복합쇼핑몰 스타필드 하남이 오는 9일 개장 1주년을 맞는다.

신세계는 개장 이후 지난달까지 1년간 스타필드 하남 방문객 수는 2천500만명으로, 서울 및 수도권 거주인구 전체가 한 번씩 방문한 규모로 집계됐다고 7일 밝혔다.

고객 평균 체류시간(주차시간 기준)은 기존 유통시설의 2배 이상인 5시간 30분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쇼핑과 함께 아쿠아필드, 스포츠몬스터, 메가박스 등 체류형 엔터테인먼트 시설 이용 비중이 높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스타필드 하남의 엔터테인먼트 시설인 아쿠아필드와 스포츠몬스터에는 각각 51만명, 25만명이 방문했다.

쇼핑테마파크를 표방한 스타필드 하남은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고객의 소비보다 시간을 빼앗겠다"며 선보인 야심작이다.

쇼핑 공간과 함께 다양한 맛집, 레저와 엔터테인먼트 시설을 갖췄다.

실제 스타필드 하남에는 즐길 거리를 목적으로 방문하는 고객이 많았으며, 도심형 피서지로 인기를 끌기도 했다.

스타필드 하남의 일평균 방문객 추이를 살펴보면, 7∼8월 들어 10% 이상 방문객이 늘어났다.

스타필드 하남
스타필드 하남

고객 분석 결과 하남시 외 지역 고객이 85% 수준으로 나타났다.

서울 강남지역 고객이 25%로 가장 높은 비중을 보인 가운데, 전체 방문객의 절반이 서울지역에서 온 방문객으로 분석됐다.

스타필드 하남은 전체 근무자의 약 60%를 하남에 거주하는 지역민으로 채용했다.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대표이사는 "스타필드 하남은 체험, 여가, 힐링이 함께 있는 쇼핑테마파크라는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당초 목표를 웃도는 성과를 거뒀다"며 "지역 상생에도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스타필드 출범 1주년을 맞아 스타필드 하남, 스타필드 코엑스몰, 스타필드 고양 3개점에서는 대대적인 고객 감사 행사를 진행한다.

스타필드 하남은 오는 8일부터 24일까지 '1주년 기념 고객 감사 대축제'를 연다.

이 행사에는 개장 이후 최대 규모인 200여 개의 매장이 참여해 최대 70%까지 할인 판매한다.

doub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