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화장품 오프라인은 신제품, 온라인은 베스트셀러 인기"

올리브영, 가을 세일 중간 집계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화장품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신제품이, 온라인에서는 베스트셀러가 인기가 좋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CJ올리브네트웍스가 운영하는 헬스앤뷰티스토어 올리브영은 7일까지 진행되는 가을 세일 기간 소비 동향을 중간 집계(8월 31일∼9월 4일)한 결과 오프라인 상위 매출 50개의 제품 중 입점 3개월 이내의 신제품이 40%였다고 6일 밝혔다.

온라인에서의 신제품 비중이 14%인 것과 비교했을 때 오프라인에서 신제품의 강세가 두드러졌다.

온라인몰에서는 이미 검증된 대중적인 '베스트셀러' 제품이 상위권에 포진했다.

이는 온라인 시장이 커지고 있지만 '화장품'에 있어서는 새로운 제품을 직접 경험하고 느끼는 오프라인 채널에 대한 수요가 여전히 높다는 것을 뜻한다고 올리브영은 분석했다.

구매 상품 카테고리에서도 오프라인은 '색조' 카테고리가 우위를 보인 반면 온라인에서는 '스킨케어' 가 더 잘 팔렸다.

젊은 고객들은 변화에 민감해 오프라인에서 직접 체험해보고 색조 제품을 구매하지만, 제품 충성도가 상대적으로 높고 무게감이 있는 대용량의 스킨케어 제품들은 온라인에서 구매하는 경향이 나타나는 것이다.

세일 기간 장바구니 금액도 달랐다. 온라인에서의 고객 1인당 평균 구매 금액은 오프라인과 비교했을 때 약 2.5배 높았다.

같은 상품군을 봤을 때 온라인에서는 오프라인 대비 한개 단위보다 세트(SET)의 구매 경향이 두드러졌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채널에 따라 선호하는 제품과 구매 패턴이 다르다는 점을 고려해 오프라인에는 체험 공간을, 온라인에는 베스트셀러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하겠다"며 "이를 통해 채널 간 시너지를 극대화하겠다"고 전했다.

올리브영 매장[올리브영 제공]
올리브영 매장[올리브영 제공]

kamj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6 11:2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