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헌정회 "전술핵 즉각 반입해야…독자적 핵무장 추진 필요"

(서울=연합뉴스) 류지복 기자 = 전직 국회의원 모임인 대한민국헌정회(회장 유용태)는 6일 "미국의 전술핵 무기체계를 한반도에 즉각 반입하고 최악의 국면에서도 대한민국의 국권수호를 위한 독자적 핵무장 전략을 추진해야 한다"고 밝혔다.

헌정회는 이날 발표한 성명에서 "미국의 전략자산은 동북아의 평화담보, 전쟁대비를 위해 한반도에 상시 배치돼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헌정회는 "현재 국가 안보는 6·25전쟁 이후 가장 위중한 상황으로 판단된다"며 "남북한 관계에서 대화 기조의 견지는 실효적 방안이 아님이 뚜렷해졌다. 북한은 오래전부터 시종일관 대한민국과의 대화를 거부한 채 미국과의 직접 접촉에 사활을 걸고 있는 형국"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정부는 한미동맹을 더욱 굳건하게 하고 주변 우방과의 강력한 협력 속에 확고부동한 만반의 비상체제를 강구해야 한다"며 "핵에는 핵으로 대처할 수밖에 없다는 현실을 직시하고 이에 대처하는 적극적인 국책 확립을 강구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또 "정부는 국민이 신뢰할 수 있도록 확고한 안보태세를 견지하고 각 정치권은 안보에 여야가 없음을 명심하고 초당적으로 강력히 대처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전술핵 (PG)
전술핵 (PG)[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jbry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6 10: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