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EBS 한중 공동제작 다큐 '빅뱅차이나' 6편 방송

EBS 한중 공동제작 다큐 '빅뱅차이나' 6편 방송 - 1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EBS 2TV는 한중 공동제작 다큐 '빅뱅차이나'를 7일부터 22일까지 매주 목~금 밤 10시에 방송한다.

중국의 4차 산업혁명의 현주소를 확인하는 프로그램으로, EBS와 중국 후난방송 골든이글다큐멘터리채널(Golden Eagle Documentary Channel, GEDC)이 공동으로 기획, 투자, 제작했다.

EBS는 6일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DD·사드) 정국으로 한중 관계가 경색됐음에도 지난 1년에 걸쳐 양사가 협력해 제작했다"고 밝혔다.

총 10편으로 제작됐으며, EBS가 인터넷, 산업디자인, 드론, 과학기술, 패션, 건축 6개 분야를, GEDC가 의료기술, 에너지, 청년문화 3개 분야를 책임 연출했다.

이중 EBS가 제작한 6편이 이번에 먼저 방송되며, 이후 GEDC가 제작한 3편과 종합편이 뒤를 잇는다. '인터넷 + 차이나' '중국 첨단 기술, 그 거침없는 전진' '중국의 디자인 혁명' '드론, 중국의 하늘을 열다' '변화하는 대륙의 표정' '건축, 미래와 소통하다'가 차례로 방송된다.

프로그램은 중국의 야심에 찬 젊은 창업자들, 인터넷 환경, 대학의 변신, 글로벌 네트워크 확보를 위한 국가적 노력 등을 조명하며 중국의 잠재력의 실체를 포착한다.

제작진은 "지금까지의 중국 다큐가 중국이 만들어진 과거를 보여준 거시경제학이었다면 '빅뱅차이나'는 중국이 앞으로 어디로 향할지를 보여주는 미시경제학"이라고 소개했다.

pr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6 08: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