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만수 전 감독, 독립야구단 연천 미라클에 피칭머신 후원

이만수 전 감독의 피칭머신 기증식
이만수 전 감독의 피칭머신 기증식[헐크파운데이션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프로야구 SK 와이번스 이만수 전 감독이 독립야구단 연천 미라클에 피칭 머신을 후원했다고 이 전 감독이 이사장을 맡은 헐크파운데이션이 6일 밝혔다.

이번 후원은 헐크파운데이션이 추진하는 '12번의 피칭 머신 후원 프로젝트'의 하나로, 지난달 전북 고창 영선고에 이은 9번째다.

이 전 감독은 "독립야구단에서 훈련하는 선수들이 프로에 진출하려면 야구에만 집중해도 모자라는데 훈련 이외의 시간에는 아르바이트로 생계를 이어가는 모습에 마음이 아팠다"고 후원 배경을 밝혔다.

그는 연천 미라클의 사령탑을 맡은 김인식 감독에 대해 "젊었을 때부터 아주 친했다. 지금 이렇게 독립야구단 감독으로 음지에서 고생하는 선배 덕분에 우리나라 야구에 희망이 있음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 전 감독은 피칭머신을 기증한 후 연천 미라클 선수들에게 재능기부 훈련 지도를 했다.

김 감독은 "선수들이 프로에 가기 위해 훈련하고 있지만 사실 기약 없는 외로운 싸움을 하는 것이다. 그래서 근성과 정신력이 무너지면 안 된다"며 "오늘 이만수 감독이 피칭 머신을 기부하고 좋은 강연도 해준 것이 선수들에게 큰 동기 유발이 됐다"고 밝혔다.

이만수 전 SK 와이번스 감독과 김인식 연천 미라클 감독
이만수 전 SK 와이번스 감독과 김인식 연천 미라클 감독 [헐크파운데이션 제공=연합뉴스]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6 07: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