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뉴욕서 '컨셉 코리아' 패션쇼…일론 머스크 어머니 런웨이 선다

8일 맨해튼서 뉴욕패션주간 프로그램 일환으로 한국패션 선보여
한국콘텐츠진흥원 내년초 맨해튼에 '융복합 쇼케이스' 거점마련
지난해 열린 컨셉코리아 패션쇼(자료사진)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 연합뉴스]
지난해 열린 컨셉코리아 패션쇼(자료사진)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 연합뉴스]

(뉴욕=연합뉴스) 이귀원 특파원 = 오는 8일(현지시간) 뉴욕 맨해튼에서 한국패션을 알리는 '컨셉 코리아(S/S 2018)' 패션쇼가 열린다.

컨셉 코리아는 국내 패션 디자이너들의 국제무대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이 2010년부터 '뉴욕패션위크'의 공식 프로그램 중 하나로 매년 2월과 9월 두 차례씩 개최하고 있는 행사다.

파리, 런던, 밀라노 등과 함께 세계 4대 패션 중심지인 뉴욕에서 한국 디자이너들의 작품을 선보임으로써 이들의 국제시장 진출을 돕고 한국 패션산업을 육성하겠다는 글로벌 전략의 일환이다.

맨해튼 스카이라이트 클락슨 스퀘어에서 열리는 이번 '컨셉 코리아' 행사에는 그리디어스(GREEDILOUS)의 박윤희, 라이(LIE)의 이청청 디자이너가 참가해 개성 넘치는 여성복 패션쇼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글로벌 기업 테슬라의 일론 머스크 CEO(최고경영자)의 어머니이자 미국 최고령 현역 모델인 메이 머스크(69)가 런웨이에 오른다.

머스크는 유명 시니어 모델들과 런웨이에서 콜라보레이션(협업)을 통해 참관객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선발 경쟁을 뚫고 2014~2016년 시즌 연속 컨셉 코리아에 참여했던 박윤희 디자이너는 '보타닉 이그자티커(BOTANIC EXOTICA)'를 컨셉으로 심플한 실루엣을 유지하면서도 생동감 있는 프린트와 강렬하지만 세련된 컬러의 작품을 선보인다.

컨셉 코리아 행사에 첫발을 딛는 이청청 디자이너는 아름다운 꽃의 형태와 컬러에 초점을 맞췄다.

완벽한 아름다움을 강요하는 시선에서 벗어나 자신만의 당당한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에너지 넘치는 여성을 컨셉으로 잡았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컨셉코리아와 연계해 내년 1~2월께 맨해튼에 융복합 쇼케이스를 개장할 예정이다.

뉴욕에서 한국의 패션을 상시로 알리는 패션 거점을 만들겠다는 것이다.

융복합 쇼케이스에 한국 디자이너들의 상설 쇼룸을 개설하고, 국제 바이어들과의 상담 및 세일즈, 한국패션의 홍보 거점으로 활용하겠다는 구상이다.

미 최고령 현역 모델 메이 머스크(자료사진)
미 최고령 현역 모델 메이 머스크(자료사진)

lkw777@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6 04: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