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文대통령 "북한 핵문제 해결에 도움되면 어떤 대화형식도 수용"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문재인 대통령은 5일 "북한 핵문제 해결에 도움이 된다면 나는 어떤 대화 형식도 거부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러시아 극동 블라디보스토크에서 6일 개막하는 '동방경제포럼' 참석과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을 앞두고 이날 타스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한반도 문제는 평화적 방법으로 해결돼야 한다"며 "우리는 북한체제를 붕괴시키거나 흡수 통일을 추진하지 않는다. 북핵 문제를 북한 체제를 보장하면서 해결하려 노력하고 있고 한반도의 견고한 평화 체제를 구축하길 바라고 있다"고 설명했다.

문재인 대통령 [타스 통신=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 [타스 통신=연합뉴스]

cjyo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5 18: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