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노승열·김민휘·김찬, KPGA 나들이…제네시스 챔피언십 출전

(왼쪽부터) 노승열·김민휘·김찬
(왼쪽부터) 노승열·김민휘·김찬[AFP·AP·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는 노승열(26)과 김민휘(25), 일본프로골프투어(JGTO)의 재미동포 김찬(27)이 오는 21일 열리는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제네시스 챔피언십에 참가한다.

대회 조직위원회는 5일 "노승열과 김민휘가 PGA 투어 시즌을 마무리하고 휴식에 들어가기 전 국내 팬들에게 인사하기 위해 출전을 결정했다"며 "김찬은 처음으로 국내 대회에 출전한다"고 밝혔다.

PGA 투어에서 통산 1승을 거두고 올 시즌 톱 10에 세 차례 진입한 노승열은 "한국 남자골프의 활성화라는 좋은 취지에 동참하고자 참가하기로 했다"며 "오랜만에 국내 팬들을 만나게 돼 설렌다"고 말했다.

올해 세인트주드 클래식에서 2위에 오른 김민휘는 "올 시즌 준우승도 하고 페덱스컵 플레이오프에도 진출하며 의미있는 한 해를 보냈다"며 "새 시즌 전에 한국 팬들 앞에 설 수 있어 기쁘다"고 참가 소감을 전했다.

캐나다투어, 아시아투어를 거쳐 JGTO에 진출한 뒤 현재 상금랭킹 1위를 달리고 있는 김찬은 신한동해오픈과 제네시스 챔피언십에 연달아 출전하며 한국 팬들을 처음 만날 예정이다.

총 상금 15억원, 우승상금 3억원의 코리안투어 사상 최대 상금이 걸린 제네시스 챔피언십은 21∼24일 나흘간 인천 송도의 잭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에서 열린다.

mihy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5 16: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