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시 아스피린센터, '서울창업디딤터'로 명칭 변경

서울시 아스피린센터, '서울창업디딤터'로 명칭 변경 - 1

▲ 서울시 아스피린센터의 새 이름으로 '서울창업디딤터'가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이번 명칭 변경은 아스피린센터가 명칭 이름만으로 명확한 의미전달이 어렵다는 시민들의 의견과 서울시 자문위원회인 '서울시 국어바르게쓰기위원회'의 우리말 명칭 개선 권고에 따른 것으로, 시민제안공모를 통해 이뤄졌다.

시민이 제안한 한글 이름으로는 서울창업마루, 서울창업마당, 서울창업두드림센터, 서울창업디딤터 등이 390여 건에 달했다.

이중 '서울창업디딤터'가 아스피린센터의 목적에 가장 적합한 명칭이라는 점, 센터를 디딤돌로 초기창업기업이 성장·도약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 준다는 긍정적인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는 점이 결정적인 요인으로 작용해 최우수작으로 뽑혔다.

서울창업디딤터 이선호 센터장은 "아스피린센터는 창업을 직관적으로 떠올릴 수 없어 센터의 역할에 대해 혼동하는 사례가 많아 알기 쉬운 우리말을 사용해 서울창업디딤터로 변경했다"며 "이번 명칭 변경을 계기로 보다 많은 시민들이 센터를 방문해 다양한 창업프로그램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박태주 서울시 디지털창업과장은 "서울창업디딤터는 동북권 거점 창업센터로서 기초 창업교육에서부터 시제품개발, 투자연계, 마케팅에 이르기까지 초기 창업가의 자생력을 키울 수 있는 다양한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라며 "성숙한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디딤터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시 노원구에 있는 서울창업디딤터는 지난 2014년 5월 서울시 아스피린센터로 개소해 창업 불모지였던 서울 동북부 지역의 창업생태계를 구축하고 활성화하는 데 힘써온 동북권 거점 창업 기관이다.

예비 및 초기창업기업과 대학생 창업동아리를 육성 및 지원하는데 특화됐으며, 기초 창업교육에서부터 시제품개발, 투자연계, 마케팅에 이르기까지 창업가의 자생력을 키울 수 있는 다양한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5 15:2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