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패리스 힐턴도 가상화폐에 눈독?…"리디안코인에 투자 원해"

(서울=연합뉴스) 최현석 기자 = 힐튼호텔 창립자의 증손녀로 미국 사교계의 스타인 패리스 힐턴이 일종의 크라우드 펀딩인 신규가상화폐공개(ICO·Initial Coin Offering)에 대한 투자 의사를 피력해 눈길을 끈다.

5일 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힐턴은 지난 3일 트위터에 게시한 글에서 가상화폐 기반 기술 '블록체인' 기업 리디안코인의 ICO에 참여하기를 원한다고 밝혔다.

온라인 광고회사 그래비티4(Gravity4)가 개발해 운영하는 리디안코인은 암호화된 화폐로 인공지능(AI)이 주도하는 선별적 디지털 마케팅과 광고를 구매할 수 있는 다목적 토큰 기능을 제공한다.

ICO는 주식시장의 기업공개(IPO)와 비슷한 개념으로, 새로운 가상화폐를 내놓으면서 자금을 끌어모으는 활동이다.

올해 ICO를 통한 자금 조달액이 12억5천만 달러(1조4천140억 원)에 달하는 등 스타트업(신생 벤처)과 투자자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일부에서는 힐턴이 ICO에 관심을 피력한 것을 두고 ICO의 발전이 빨라질 것을 증명하는 것이라며 환영했다.

반면 그동안 사업에 관심을 보이지 않던 힐턴의 주목은 ICO가 일시적 유행이라는 것을 보여주는 것일 뿐이라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이에 대해 리디안코인은 트위터에서 힐턴이 가상화폐인 이더리움에 관심을 보인 적 있고 작년 9월 자사 설립자와 식사한 적 있다고 반박하며 만찬 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시했다.

그러나 힐턴이 트위터에 글을 게시한 지 몇 시간 후 중국이 ICO를 불법이라고 밝혀 가상화폐 시장의 전망이 불투명해지고 있다.

미국 당국도 ICO에 대한 사법권이 있다며 ICO를 통해 자금을 조달한 기업이 연방증권법을 준수해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앞서 유명 권투 선수 플로이드 메이웨더와 미국 래퍼 더 게임도 지난달 ICO를 홍보한 적 있다.

패리스 힐턴 [트위터 캡처]
패리스 힐턴 [트위터 캡처]

harris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5 14: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