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T&G, '청년창업'에 30억원 지원…1기 예비 청년창업가 모집

송고시간2017-09-05 11:04

(서울=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KT&G가 청년실업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내년까지 30억원 규모의 청년창업 지원 사업을 벌인다.

이를 위해 KT&G는 5일 서울혁신파크에서 이상학 KT&G 지속경영본부장, 김용덕 사회연대은행 대표상임이사, 김정헌 언더독스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KT&G 상상 스타트업 캠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T&G 서울사옥[연합뉴스 자료사진]
KT&G 서울사옥[연합뉴스 자료사진]

KT&G는 비즈니스로 사회문제를 해결하려는 소셜벤처 분야를 집중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KT&G는 20일까지 홈페이지(www.ktngstartupcamp.com)에서 1기 참여자를 모집한다. 앞서 9월 13일과 15일 설명회를 개최한다.

선발된 예비 창업가들은 10월부터 내년 초까지 14주간의 전문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모든 프로그램은 사회공헌 차원에서 전액 무료로 진행된다.

참가자에게는 전·현직 창업가들의 팀별 일대일 전담 지도와 분야별 전문 멘토링, 실전 사회혁신 스타트업 업무 시스템 등을 제공한다.

KT&G 상상마당 홍대에 교육공간이 마련된다. 업계 전문가와 벤처캐피털과의 네트워킹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우수팀에는 팀별 최대 3천만원의 초기 사업 자금을 지원하고 해외 벤치마킹 기회, 사무실 입주비 등도 제공한다.

김진한 KT&G 사회공헌실장은 "국가적 과제인 청년실업 문제 해결에 동참하기 위해 실질적이며 차별화한 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청년들의 창의적 아이디어가 다양한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고, 나아가 세상을 바꿀 혁신적 기업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chunj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