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英 미들턴 왕세손빈 셋째 아이 임신

송고시간2017-09-04 19:16

(런던=연합뉴스) 황정우 특파원 = 영국 케이트 미들턴 왕세손빈이 셋째 아이를임신했다고 왕세손 부부의 업무를 관장하는 켄싱턴궁이 4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켄싱턴궁은 이날 성명을 통해 "케임브리지 공작 부부(윌리엄 왕세손 부부)는 공작부인이 셋째 아이를 기대하고 있다는 것을 발표하게 돼 아주 기쁘다"고 말했다.

켄싱턴궁은 "엘리자베스 2세 여왕과 양측 가족들이 이 소식을 듣고 아주 기뻐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전 두 차례 임신 때처럼 공작부인이 임신 오조(姙娠惡阻)를 겪고 있다"며 "오늘 런던에서 예정된 행사에 참석하지 않고 켄싱턴궁에서 보낼 것"이라고 말했다.

임신 오조란 임신 중 입덧 증상이 나빠져 영양, 신경계, 심혈관계, 신장 등에 장애가 나타난 것을 뜻한다.

윌리엄 왕세손 부부는 네 살의 조지 왕자와 두 살의 샬럿 공주를 두고 있다.

최근 독일 방문한 영국 왕세손 부부 [연합뉴스 자료 사진]
최근 독일 방문한 영국 왕세손 부부 [연합뉴스 자료 사진]

jungw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