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靑 "북핵 관련 모든 조치 한·미간 협의 하에 추진"

송고시간2017-09-04 17:27

정의용·맥매스터 北 6차 핵실험 이후 24시간 동안 세 차례 통화

"美 NSC 회의 결과 등 양국 대응 현황 공유"

"빈틈없는 공조 바탕으로 강력한 응징방안 강구"

靑 "북핵 관련 모든 조치 한·미간 협의 하에 추진" - 1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청와대는 4일 북핵 문제와 관련 "향후 모든 조치를 한·미 양국 간 긴밀하고 투명한 협의 하에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이 오늘 오전 10시15분부터 30분간 허버트 맥매스터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통화하고 이같이 협의했다"고 말했다.

박 대변인은 "정 실장은 통화에서 맥매스터 보좌관과 미국 국가안전보장회의(NSC) 결과 등 북한의 6차 핵실험에 대한 양국의 대응 현황을 공유하고 항후 대응 방안에 관해 협의했다"고 전했다.

이어 "미국 측은 한국에 대한 확고한 방위 공약을 재확인했으며, 양측은 빈틈없는 공조를 바탕으로 북한의 핵실험 도발에 대해 국제사회와 더불어 강력한 응징 방안을 강구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정의용 안보실장은 전날 북한의 6차 핵실험 이후 24시간 동안 맥매스터 안보보좌관과 세 차례 통화했다.

kind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