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주 '오목교' 정식개통…한옥마을 관광객 외연 확대 기대

송고시간2017-09-04 14:48

(전주=연합뉴스) 임청 기자 = 전주한옥마을과 국립무형유산원을 연결하는 인도교인 '오목교'가 4일 정식 개통됐다.

오목교 개통으로 한옥마을 관광객들이 이 다리를 따라 전주천 너머인 국립무형유산원과 남고산성, 서학동예술촌 등으로 곧장 건너갈 수 있어 전주시내 관광의 외연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주 '오목교' 정식개통…한옥마을 관광객 외연 확대 기대 - 1

전주시는 이날 전주한옥마을 완판본 문화관 야외마당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김명지 전주시의회 의장, 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오목교 준공식을 했다.

24억원이 투입된 오목교는 길이 86m, 폭 4m 규모로 건설됐다.

앞서 시는 2015년 5월 전주관광 외연확대를 목적으로 인도교 실시설계에 들어간 데 이어 지난해 8월 착공했었다.

오목교는 한옥마을과 국립무형유산원을 잇는 새로운 문화유산 탐방의 관문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전주 '오목교' 정식개통…한옥마을 관광객 외연 확대 기대 - 2

김승수 전주시장은 "한옥마을뿐 아니라 전주천 너머 서학동 지역에도 국립무형유산원과 남고산성 등 전주가 간직한 풍부한 문화·역사자원들이 많다. 오목교가 대한민국 대표 관광지인 한옥마을과 문화·역사 자원들을 연결해주는 중요한 통로로 2천만 전주 관광객 시대를 여는 귀중한 주춧돌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lc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