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캐논전자, 日민간기업 처음으로 위성이미지 판매한다

송고시간2017-09-04 15:01

(서울=연합뉴스) 이춘규 기자 = 일본 캐논 그룹 계열사인 캐논전자가 직접 초소형 인공위성으로 촬영한 위성 이미지(화상)를 판매한다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이 4일 보도했다.

일본 민간기업이 자사 인공위성이 찍은 이미지를 판매하는 것은 처음이다.

캐논전자는 6월 인도에서 처음으로 초소형 인공위성을 쏘아올렸다. 광역촬영에 성공한 데 이어 9월 중순부터 미세촬영도 시작한다. 상세 이미지의 경우 횡단보도를 건너는 사람 수까지 확인할 수 있다.

위성이미지는 여러 부문에서의 활용이 기대되고 있다.

예를 들면 위성이미지를 기초로 인구가 집중하는 도시를 예측하면서 도시의 적정한 개발에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구촌 곳곳에서 지역별 농작물의 파종 상황을 파악하는 것도 가능하다.

개별 점포의 주차장에 있는 자동차 수를 실시간으로 정점(定点) 촬영, 마케팅에 활용할 수도 있다.

광역적인 위성이미지는 인테리어 용도로도 많이 쓰이는 만큼 개인용 판매도 검토한다.

가격 등 상세한 내용은 추후 결정한다.

현재 일본에서 유통되고 있는 위성이미지는 해외의 인공위성이나 일본 국립연구개발법인 우주항공연구개발기구(JAXA) 주도로 쏘아 올린 인공위성에서 촬영한 것이다.

위성이미지 관제시설
위성이미지 관제시설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일본의 인공위성인 히마와리8호의 데이터센터 운용실이 2015년 6월 24일 도쿄도 이타바시구에서 첫 공개됐다. 모니터에는 위성에서 촬영한 이미지가 표시되고 있다.

캐논전자는 인공위성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촬영일이나 촬영장소 등도 고객기업의 요청에 맞춰 제공할 수 있다. 현재는 1기 뿐이지만 앞으로 가동하는 위성 수를 늘려갈 계획이다.

tae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