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CU, 편의점 업계 최초 기업간 거래 시장 진출

(서울=연합뉴스) 정열 기자 = 편의점 체인 씨유(CU)가 업계 최초로 기업간거래(B2B)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CU는 한미약품 계열 정보기술(IT) 회사인 한미IT와 제휴를 통해 한미약품 그룹사 임직원과 영업부가 이용하는 'WAPLE Shop' 회원을 대상으로 4일부터 'CU법인 멤버십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CU법인 멤버십 서비스'는 CU와 기업 고객 간 제휴를 통해 CU 멤버십과 연동된 법인 바코드를 부여하고, 이를 통해 제휴 기업의 복지·판촉 포인트로 CU 매장에서 상품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새로운 제휴 모델이다.

'CU법인 멤버십 서비스'에 가입한 기업 고객은 전국 1만2천여개의 CU 매장에서 자사의 복지·판촉 포인트로 간편하게 상품을 결제할 수 있으며, 업계 최고 수준인 3%의 CU 멤버십 포인트 적립률도 적용받는다.

한미IT 관계자는 "9월 중 CU법인 멤버십 제휴 대상을 그룹사 임직원뿐 아니라 WAPLE Shop 서비스를 이용하는 모든 법인회원, HMP(의·약사 전문포털) 회원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CU법인 멤버십 서비스'는 최근 기업들이 임직원 복지 혜택 강화를 위해 복지 포인트 사용처를 확대하고, 부정청탁금지법(일명 김영란법) 등의 여파로 판촉 활동의 투명성을 강화하는 흐름에 따라 기획됐다.

BGF리테일 이은관 경영혁신팀장은 "다양한 기업 맞춤형 서비스를 개발해 기존의 B2C(기업과 소비자 간 거래) 시장에만 머물지 않고 새로운 B2B 시장에 적극적으로 진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CU 매장에서 물건 구입하는 한미약품 임직원 [CU 제공]
CU 매장에서 물건 구입하는 한미약품 임직원 [CU 제공]

passi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4 10: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