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신세계인터내셔널, 프랑스 향수 브랜드 '딥티크' 국내 판권 인수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신세계인터내셔날이 프리미엄 향수 사업을 강화한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프랑스 최고급 향수 브랜드 '딥티크'의 국내 판권을 인수했다고 4일 밝혔다.

딥티크는 1961년 탄생한 대표적인 니치 향수(매니아층을 타겟팅한 프리미엄 향수) 브랜드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스웨덴의 '바이레도', 이탈리아의 '산타 마리아 노벨라', 미국의 '아이데스 데 베누스타스'와 '노맨클러처', 프랑스의 '더 디퍼런트 컴퍼니' 및 '르 서클' 등에 더해 '딥티크'까지 인수하면서 막강한 니치 향수 브랜드 라인업을 완성하게 됐다.

신세계인터내셔널은 "바이레도와 산타 마리아 노벨라의 향수의 올해 상반기(1월∼6월)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62.3%, 54.8% 증가할 정도로 국내 니치 향수 시장이 성장하고 있다"며 판권 확보 이유를 설명했다.

김묘순 신세계인터내셔날 코스메틱사업부장 상무는 "딥티크는 다른 브랜드에서는 따라올 수 없는 예술적 가치와 전통을 지닌 최고급 브랜드"라며 "우리나라에서 딥티크의 진정한 가치가 드러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딥티크 향수[신세계인터내셔널 제공]
딥티크 향수[신세계인터내셔널 제공]

kamj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4 10: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